상단여백
HOME PR나우 CSR CSR
기업 사회공헌은 SNS를 타고~효성-동원, ‘사랑의 터치’ 릴레이 펼쳐

[더피알=강미혜 기자] SNS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에 두 기업이 마음을 모았다.

효성은 동원과 함께 26일부터 열흘 간 SNS 사회공헌 ‘사랑의 터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셜팬과 기업들이 따뜻한 기부문화가 확산됐으면 하는 염원을 담았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앞서 효성은 지난 14일 기업 페이스북(www.facebook.com/myfriendhyosung)에 희망의 메시지를 댓글로 남긴 소셜팬 이름으로 도움이 필요한 77가구에 참치&햄세트를 기부했다.

한 소셜팬은 “제 이름으로 기부가 되었다고 하니 정말 가슴이 벅차다. 감사하다”는 소감을 남기는 등 호응을 얻었다.

전달물품으로 자사 참치캔과 햄 제품이 쓰였다는 소식을 뒤늦게 접한 동원이 좋은 취지의 활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뜻을 전하면서 양사는 나눔에 손을 맞잡게 됐다.

이번 이벤트는 SNS에 댓글을 남긴 네티즌 이름으로 기업이 물품을 기부하는 1탄과 동일한 방식으로 진행되며 물품은 효성 77개, 동원 77개가 준비돼 총 154가구에 기부될 예정이다.

효성 관계자는 “이번 동원의 참여가 향후 지속적인 기업들의 참가로 이어져 SNS를 통한 기부문화 릴레이로 확산되길 바란다”며 “다른 기업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강미혜 기자  myqwan@the-pr.co.kr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미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