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피알
기업 사회공헌은 SNS를 타고~효성-동원, ‘사랑의 터치’ 릴레이 펼쳐
승인 2015.01.26  09:22:43
강미혜 기자  | myqwan@the-p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피알=강미혜 기자] SNS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에 두 기업이 마음을 모았다.

효성은 동원과 함께 26일부터 열흘 간 SNS 사회공헌 ‘사랑의 터치’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소셜팬과 기업들이 따뜻한 기부문화가 확산됐으면 하는 염원을 담았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앞서 효성은 지난 14일 기업 페이스북(www.facebook.com/myfriendhyosung)에 희망의 메시지를 댓글로 남긴 소셜팬 이름으로 도움이 필요한 77가구에 참치&햄세트를 기부했다.

한 소셜팬은 “제 이름으로 기부가 되었다고 하니 정말 가슴이 벅차다. 감사하다”는 소감을 남기는 등 호응을 얻었다.

전달물품으로 자사 참치캔과 햄 제품이 쓰였다는 소식을 뒤늦게 접한 동원이 좋은 취지의 활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뜻을 전하면서 양사는 나눔에 손을 맞잡게 됐다.

이번 이벤트는 SNS에 댓글을 남긴 네티즌 이름으로 기업이 물품을 기부하는 1탄과 동일한 방식으로 진행되며 물품은 효성 77개, 동원 77개가 준비돼 총 154가구에 기부될 예정이다.

효성 관계자는 “이번 동원의 참여가 향후 지속적인 기업들의 참가로 이어져 SNS를 통한 기부문화 릴레이로 확산되길 바란다”며 “다른 기업의 참여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강미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읽은 기사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콩나물값 지식인들’의 나라 한국
‘콩나물값 지식인들’의 나라 한국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장미대선 주자들, 온라인을 탐하다
장미대선 주자들, 온라인을 탐하다
청소기 회사가 피아노를 공중에 매단 이유
청소기 회사가 피아노를 공중에 매단 이유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대전은요?”2006년 지방선거 당시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가 카터칼에 피습을 ...
회사소개대표 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주)온전한커뮤니케이션  |  (03129)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24 세림빌딩 9층  |  대표전화: 070-7728-8562  |  팩스: 02-737-8800
등록번호: 서울, 아 01232  |  등록일자: 2010년 5월 3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최영택
Copyright 2011 더피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pr@the-p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