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17:34 (금)
[케이스스터디] ‘서울아 운동하자!’
[케이스스터디] ‘서울아 운동하자!’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15.07.09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만 잡는 공공 캠페인…서울시민 건강, 市손으로 챙긴다

[더피알=조성미 기자] 올 한 해 서울 곳곳이 시민들이 걷고 뛰는 운동장이 되고 있다.

서울시가 아디다스코리아 리복사업부와 MBC플러스미디어 등 기업 후원과 협력으로 시민들이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개발, ‘서울아 운동하자’를 4월부터 연중 진행하고 있다.

▲ 지난 5월 13일 청계광장에서 열린 워크앳런치 현장 모습.

활기차고 건강한 서울을 만들어 나가고자 시작된 서울아 운동하자의 주요 프로그램은 △직장인을 대상으로 청계천 일대에서 진행되는 ‘워크앳런치(Walk@Lunch·5~6월)’ △이색 걷기 대회 ‘워크온 서울(Walk on Seoul·6월 예정)’ △청소년 대상 비만 관리 프로그램 ‘렛츠 크로스핏(Let’s CrossFit·7~8월)’ △장애물 복합 레이스 ‘스파르탄 레이스 인 서울(하반기 예정)’ △MBC 한강마라톤(9월) 등으로 구성돼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늘어나는 시민들의 스포츠 참여 욕구를 충족시키고, 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쉽고 재미있게 참여할 수 있는 생활체육 프로그램 개발이 중요하다”며 “민간 기업의 후원과 협력으로 걷기와 뛰기, 유산소와 무산소, 놀이와 운동을 결합한 신개념 생활체육을 확대하고, 시민 누구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목표 설정

서울시는 서울시민의 주 1회 30분 운동 참여율 53%(2011년 기준)를 2020년까지 70%까지 끌어 올리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건강하고 활기찬 서울을 만들기 위해 ‘서울아 운동하자’라는 공익 캠페인을 서울시 체육단체와 민간기업들이 힘을 모아 공동으로 추진해 나아가고 있다.

집행계획

서울시는 우선 캠페인을 함께 이끌어갈 아디다스코리아-MBC플러스미디어-생활체육회 등의 단체들과 지난 3월 30일 ‘서울아 운동하자’ 공동 캠페인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서울시는 장소 제공 등 행정적으로 지원하고, 2개 민간기업은 캠페인 진행을 위한 비용 총 37억원을 지원하게 된다. 또 서울시생활체육회는 공동사업을 수행하고 후원금 집행을 관리한다.

이와 더불어 온·오프라인 홍보매체를 활용해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도 유도한다. MBC플러스미디어는 일상 속 손쉬운 운동법 소개 영상과 ‘서울아 운동하자’ 스팟광고를 제작, 방송한다. 미디어 파트너로 참여하는 다음카카오는 카카오톡과 포털사이트 다음 등을 통해 온라인 홍보를 지원한다.

실행 성과

‘서울아 운동하자’ 캠페인은 지난 2013년 4월부터 2014년 4월까지 진행된 1기를 통해 박원순 서울시장이 첫 번째 참가자로 나선 ‘나의 건강체중 100일 프로젝트’, 산악인 엄홍길 대장과 함께한 ‘2014 서울 트레킹 페스티벌’, 추억의 체력장·휠체어 농구·길거리 농구·직장인 족구 등 시민들이 다양한 종목에 직접 참여하는 ‘스포츠 체험의 날’ 행사 등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1기 운영기간 동안 총 8741회 생활체육행사를 개최, 총 51만명이 넘는 시민이 참여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향후 계획

서울아 운동하자는 바쁜 일상 때문에 운동이 부족한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한 ‘워크앳런치(Walk@Lunch)’를 봄 동안 청계천에서 진행하고, 여름에는 살이 고민인 청소년을 대상으로 크로스핏(CrossFit)을 통해 비만 관리는 물론, 운동하는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어 하반기에는 진흙구덩이 등 이색 장애물 15개를 통과하며 총 6.4km를 걷고 뛰는 복합 레이스 ‘스파르탄 레이스’를 계획하고 있으며, 이외에도 민간기업·서울시 3개 체육단체·국민건강보험공단 등과 협업으로 다양한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지속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아 운동하자 캠페인 영상 3탄 지하철편! 출퇴근길 가벼운 운동으로 몸에 활력을!#서울아운동하자 #캠페인 #지하철편 #운동 #박초롱 #리복

Posted by 서울아 운동하자 on 2015년 6월 30일 화요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