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피알
드라마로 장애 이해 높인다삼성화재, 8번째 작품 ‘퍼펙트 센스’로 청소년 인식개선 앞장
승인 2016.04.19  16:37:26
조성미 기자  | dazzling@the-p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피알=조성미 기자] 4월 20일은 ‘장애인의 날’이다. ‘장애인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깊게 하기 위해 제정한 날’로 제정된 지 30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우리사회는 장애인을 마주함에 있어 거리감이 크다. 

이에 따라 올해 장애인의 날에 맞춰 여러 지자체와 기업들이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 2016 함께서울 누리축제 장애인의 날 기념식이 열린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광장에서 참석자가 환하게 웃고 있다. 뉴시스

하루만이라도 장애인들의 편한 이동을 위해 택시를 무료 운영하는 지역이 있는가하면, 장애를 직접 체험하도록 행사를 마련한 곳도 있다. 또 장애인 인식 개선에 도움이 될 아이디어 공모전도 진행 중이다.

이런 가운데 2009년부터 ‘장애이해 드라마’가 꾸준히 제작돼 눈길을 끈다. 단순히 일회성 행사가 아닌 여덟 번째 작품으로 이어지고 있는 청소년 장애이해 드라마로, 올해는 ‘퍼펙트 센스’라는 이름으로 대중과 만난다.  

퍼펙트 센스는 시력을 잃어가는 주인공 ‘은서(아역배우 정찬비 분)’가 시각장애 교사 ‘아연(소녀시대 최수영 분)’과 은퇴를 앞둔 안내견을 통해 긍정적으로 삶에 적응해 나가는 내용이다.

여기에 배우 지용석이 ‘은서’의 담임교사로, 가수 강균성이 안내견 훈련사로, 배우 박찬우는 도예가로 재능을 보탰다. 장애인먼저실천홍보대사이자 2009년부터 꾸준히 장애이해 드라마에 참여해 온 배우 정선경은 ‘은서’의 어머니로 출연해 드라마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보였다.

청소년 장애이해 드라마는 출연부터 제작까지 모두 재능기부로 이뤄지며, 제작비용과 총괄은 삼성화재가 맡고 있다.

장애에 대한 청소년들의 이해를 돕는 작품인 만큼 퍼펙트 센스는 특별한 시사회를 갖기도 했다. 18일 국립서울맹학교에서 진행된 시사회는 영상을 보지 못하는 시각장애 학생들을 위해 덕성여자중학생 150여명이 함께 짝을 이뤄 드라마를 말로 설명해 주며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 장애이해드라마 '퍼펙트 센스' 특별 시사회 참석자들. (왼쪽부터) 이병칠 삼성화재 신문화파트장, 김진무 연출 감독, 배우 지용석, 배우 최수영, 덕성여중 정유진 학생, 국립서울맹학교 채석모 학생, 교육부 특수교육정책과 김은숙 과장, 국립서울맹학교 정동일 교장, 덕성여중 백영현 교장, 배우 강균성, 배우 박찬우. 삼성화재 제공

삼성화재는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교육부와 협약을 맺고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지난 2009년부터 청소년을 위한 장애이해 드라마를 제작, 보급해 왔다. 장애 학생과의 면담과 외부 위원과의 협의를 거쳐 현실성과 참신성을 살리고자 노력했다는 설명이다.

그 결과 장애이해 드라마는 매년 전국 5300여개 중·고등학교 170만명의 학생들의 교육에 활용돼 왔으며, 2011년 유엔 장애인권리협약 보고서에 우수성과로 담겼다.

한편, 퍼펙트 센스는 4월 20일 장애인의 날에 맞춰 오후 1시 KBS 2TV를 통해 특집 방송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조성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읽은 기사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콩나물값 지식인들’의 나라 한국
‘콩나물값 지식인들’의 나라 한국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장미대선 주자들, 온라인을 탐하다
장미대선 주자들, 온라인을 탐하다
청소기 회사가 피아노를 공중에 매단 이유
청소기 회사가 피아노를 공중에 매단 이유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대전은요?”2006년 지방선거 당시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가 카터칼에 피습을 ...
회사소개대표 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주)온전한커뮤니케이션  |  (03129)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24 세림빌딩 9층  |  대표전화: 070-7728-8562  |  팩스: 02-737-8800
등록번호: 서울, 아 01232  |  등록일자: 2010년 5월 3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최영택
Copyright 2011 더피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pr@the-p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