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18:19 (수)
소셜로 소비하고 소셜로 살다
소셜로 소비하고 소셜로 살다
  • 정지원 jiwon@jnbrand.co.kr
  • 승인 2019.04.10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랜드텔링1+1] ‘함께’지만 ‘개인화’된 생태계
일본 부동산 개발회사 글로벌 에이전트의 소셜 아파트먼트(Social Apartment). 소셜 욕구를 활용한 새로운 주거 비즈니스다.
일본 부동산 개발회사 글로벌 에이전트의 소셜 아파트먼트(Social Apartment). 소셜 욕구를 활용한 새로운 주거 비즈니스다.

브랜드텔링 1+1이란.. 
같거나 다르거나, 깊거나 넓거나, 혹은 가볍거나 무겁거나. 하나의 브랜딩 화두를 바라보는 두 가지 시선과 해석.

[더피알=정지원] 1인 마켓 전성시대다. 최근 들어 필자조차 과거에는 생각할 수 없었던 방식으로 소비하는 순간이 잦아지는 걸 체감한다.

이를테면 이런 순간이다. 인스타그램을 하면서 팔로우한 인플루언서의 말 한마디에 듣도 보도 못한 브랜드의 화장품이나 건강기능식품을 사보게 된다든가, 페이스북을 하다 우연히 보게 된 영상에 끌려 마약베개며 청소용품 등을 사게 되는 것이다. 생전 처음 들어보는 브랜드였음에도 불구하고 일단 그녀가 강추한다면 이유가 있을 것이라는 막연한 신뢰, 꽤 저렴한 가격제안에서 오는 경제적 만족, 확실한 효능에 대한 검증에서 오는 안심까지 3중 확신을 주었다.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필자에게 브랜드는 ‘신뢰’였다. 스스로 검증한 브랜드는 한동안 그 자리를 굳건히 지켰고 큰 이변이 없는 한 변심하지 않는 나름 충성도 있는 소비자였다. 그런데 소셜미디어에 많은 시간을 보내게 되는 순간부터 모든 것은 의식하지 못할 만큼 서서히 그리고 빠르게 바뀌고 있었다.

너무 많은 정보, 너무 다양한 선택사항, 그렇다고 아무거나 살 수 없어진 취향과 부족해진 시간으로 인해 언제부턴가 쇼핑은 더 이상 즐거움이 아니라 고민이 돼버렸다. 이런 시대에 소셜은 쇼핑에 다시 활력과 재미를 불러일으킨 일종의 혁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