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4 18:40 (금)
대구 아줌마, 유튜브로 요리연구가 꿈 이뤘다
대구 아줌마, 유튜브로 요리연구가 꿈 이뤘다
  • 문용필 기자 eugene97@the-pr.co.kr
  • 승인 2019.05.22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플루언서 된 유튜버 ③] 집밥 만드는 크리에이터 ‘상어이모’
어린이집 조리사로 있는 박영화씨가 운영하는 요리채널 ‘상어이모’

[더피알=문용필 기자] 어린이집 조리사로 일하는 박영화 씨는 지난해부터 꾸준히 유튜브에 요리영상을 업로드해왔다. 채널 이름은 ‘상어이모’. 40년 요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쉽고 간단한 레시피로 다른 쿡방과 차별되고 있다.

아직은 소속사도 없고 전업 크리에이터도 아니지만 마치 단골식당 이모같은 푸근한 분위기로 약 10개월 만에 8만이 넘는 구독자를 확보했다.

유튜브를 시작하게 된 계기는.

어린이집 조리사로 근무하고 있어요. 그런데 “우리 애가 이걸 먹었다던데”하면서 학부모님들이 레시피를 물어보시더라고요. 말로는 설명이 잘 안되고 영상을 만들면 어떨까 해서 시작하게 됐죠. 그리고 다른 요리영상을 보면 초보자들이 따라 하기 어려운 경우도 있잖아요. 제 방법이면 쉽지 않을까 생각했죠. 작년 6월에 첫 영상을 올렸어요.

현재 구독자가 8만명이 넘었는데 급증한 시기는 언제인가요.

시작한지 한 달 정도 지나니 1000명이 찼고 2만명이 될 때까지는 하루에 1000명씩 들어왔어요. 그 이후부터는 400~500명씩 늘었고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