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1 10:16 (수)
홈플러스, ‘드립 맛집’으로 온라인 존재감 찾는다
홈플러스, ‘드립 맛집’으로 온라인 존재감 찾는다
  • 안선혜 기자 anneq@the-pr.co.kr
  • 승인 2019.09.11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중심 SNS에서 ‘미친 필력’ 각광
더클럽 콘셉트 맞춰 대용량 강조된 패턴 이미지 적용
홈플러스더클럽 인스타그램 계정은 상품을 패턴식으로 나열한 이미지와 독특한 스토리텔링이 특징적이다.
홈플러스더클럽 인스타그램 계정은 상품을 패턴식으로 나열한 이미지와 독특한 스토리텔링이 특징적이다.

[더피알=안선혜 기자] 경쟁 대형마트들에 비해 디지털 생태계에서 존재감이 미미했던 홈플러스가 인스타그램에서 회심의 스토리텔링으로 반전을 꾀하고 있다.

지난 7월 29일 ‘소비패턴’이란 이름을 달고 첫 문을 연 홈플러스더클럽(@theclub_homeplus) 계정을 통해서다.

홈플러스더클럽은 홈플러스의 온라인판 창고형 할인매장으로, 코스트코나 이마트 트레이더스처럼 대용량상품을 주로 판매한다. 홈플러스는 대형마트 최초로 온라인사업을 시작한 이력에도 불구하고, 그간 쓱(SSG)이나 롯데온(ON) 등에 밀려 큰 주목을 받지 못하던 상황.

때문에 전사적 차원에서 온라인 사업 역량 강화에 집중하는 추세다. 지난 7월 더클럽 서비스를 개시하기 직전 임일순 홈플러스 사장은 “온·오프라인 넘는 ‘올(all·모든)라인 플레이어’로 뛰겠다”며 온라인사업 강화 계획을 밝히기도. 창고형 할인매장인 홈플러스 스페셜 강화, 모바일 집중 등을 중점 경영과제로 제시했다.

더클럽은 온라인 대용량 판매가 브랜드 특성인 만큼 인스타그램에 등록되는 이미지도 이를 강조한 독특한 콘셉트로 유지되고 있다. 더클럽에서 판매하는 각 상품들을 빼곡하게 패턴처럼 배열해 이미지를 구성하는 것.

 
 
 
 
 
 
 
 
 
 
 
 
 

나는 수컷 모기. 종족의 번영을 위해 건강한 암컷을 만나 격렬하게 짝짓기를 할 테다. 삼백 마리의 장구벌레를 낳아, 함께 자진모리장단으로 물장구를 칠 테다. 아…근데 잠깐…나른함이 몰려온다. 응? 뭐지… 갑자기 침 다리가 말을 듣지 않는다. 이건 소문으로만 듣던 홈매트 냄새…? 날개가 내 것이 아닌것 같다. ..아아… 거대한 뭉친 휴지가 다가온다….인간아… 잘못 짚었다… ⠀ “난 #비건 이라고… 난 #비건 이라고….” ⠀ *토막 상식 수컷 모기는 피를 빨지 않아요. 주식은 과일과 채소의 과즙이랍니다 홈매트는 암수 서로 정답게 싹 다 잡아드려요 :) ⠀ #홈매트 #많이사세요 #더클럽에서는 #많이싸게드려요 #summeriscoming #모기 #모기갤 #모기향 #mosquito #홈플러스더클럽 #홈플러스

소비패턴(@theclub_homeplus)님의 공유 게시물님,

하지만 무엇보다 눈에 띄는 건 이 계정이 선보이는 스토리텔링이다. 이미지가 중심이 되는 SNS에서 ‘미친 필력’으로 각광 받는 특수한 상황이다.

좀비 상상물부터 자조적 위트가 돋보이는 유년 추억기 등 장르 불문 담당자의 글솜씨가 돋보이는 게시글들이 올라오고 있다. 심지어 2000년대 초반을 강타했던 인터넷소설작가 귀여니의 작품을 패러디하기도 한다. 모두 게시한 상품과 연계된 반전이 특징이다.

각 게시물에 따라 글 분량은 제각각이지만, 주중 수요일을 제외하고 거의 매일 올라오는 꾸준함도 보인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혼자서 운영하는 건 아니라 여러 명의 담당자와 에이전시가 함께 기획해서 운영하고 있다”며 “최근 모바일 부문을 강화하면서 고객들과 소통방법에 대해서도 고민하던 중 새로운 방식을 만들어 가는 단계에 있다”고 말했다.

이같은 노력 덕인지 장문을 즐기지 않는 젊은 세대들도 센스 있는 스토리텔링에 움직였다. ‘여기 드립 맛집’이라거나 ‘이 세상 드립이 아니다’며 감탄을 연발하는가 하면, 직접 홈플러스더클럽 스타일의 댓글을 달아 작문 실력을 뽐내는 이용자도 있다.

 
 
 
 
 
 
 
 
 
 
 
 
 

⠀ [추석 선물 추천 1 - 비비고 죽세트] ⠀ 후아암… 오늘도 잘잤다 =_=… 내 이름은 단호박죽. 평범하고 존재감 없는 비비고 2학년. 오늘은 개학 겸 전학 첫날! 그 어색한 분위기가 너무 싫지만… 응…?!?!??!?! ⠀ "9시 !?!?!?!?!?!?!?!" 크.. 큰일 났다…!!! 이 학교 학주가 장난 없다는 소문이 우리 학교까지 퍼졌었는데… ㅇㅁㅇ;;; ⠀ 다다다다- "엄마!!!!! 왜 나 안 깨웠어~!!!! >ㅁ<;;;" "나는 깨웠다 분명~" "아 몰라 몰라 나 간다!!!!!" ⠀ 쾅!!! 전학 첫날에 완전 찍히겠어!! ㅠㅠ 거의 마하 3의 미친 속도(;;)로 달리며 대충 조끼를 입고 넥타이를 매는데… 앞에 웬 낯선 그림자….??? ⠀ 꽈당!!!!! ⠀ "아야!!!!! TㅁT!!!!" "아이씨… 뭐냐. -_-^" "죄송.. 죄송합니다!!!" "야 너.. 내 옷 어쩔 거야!" "네…? 헉..!!" ⠀ 비비고 교복.. 2학년 명찰에 자수 박힌 소고기죽이라는 이름… 그 이름에 걸맞게 붉은색과 흰색이 섞인 신비롭고도 불량한 머리칼 사이로 붉은색의 눈동자가 나를 노려보고 있었다. 근데 옷에는 소고기죽이 엎어져… 엥?????!?!? ⠀ "아씨, 어제 빤 건데…-_-^ 야 호박, 어쩔 거야?" "미안… 진짜 미안해요!!! 근데 초면에 호박이라니 내가 단호박이긴 해도…" "뭐라고 꿍얼대는거야 호박같이 생겼으니까 호박이라고 하지 -_-^" "뭐… 뭐라고!?!?" ⠀ 그때, 이 재수 터지는 소고기죽 옆에서 들리는 부드러운 목소리?!?!? ⠀ "자자, 그만해. 그리고 소고기 니가 찍힌 게 하루 이틀도 아니구… 지각 아니에요? 얼른 가봐 ^-^" ⠀ 2학년 명찰에 새겨진 야채죽이라는 이름의 남자애… 쳐진 강아지 같은 눈매+_+ 에 맑은 초록 눈동자, 싱그러운 웃음으로 당황한 나를 달래줬다… TㅁT… ⠀ "이씨… 어쨌건 미안하고, 다음에 세탁비 줄게!!!!!!" 하며 쌩하니 그 자리는 벗어나는 게 상책! xㅁx 일단 나도 살고 봐야지!!! ⠀ "야!!!!! 뭐 저런 게 다 있어? -_-^^^? 야채 니가 뭔데 쟤 보내냐?" “너무 그러지 마 ^-^ 우리 학교에 나이도 같아 보이던데." "이름 봤냐?" "응. 단호박죽이었나?" "단호박죽…" ⠀ 넘어지면서 본 어벙한 호박 같은 얼굴, 헝클어진 긴 노란 머리, 어쩔 줄 몰라 하던 큰 눈… ⠀ "야 야채죽." "응? 왜 소고기." ⠀ ⠀ "오늘부터, 내 마누라 바뀐다.“ ⠀ #비비고 #단호박죽 #소고기죽 #야채죽 #많이사세요 #오늘부터내단호박 #남주누구게 #섭남누구게 #홈플러스더클럽 #더클럽홈플러스 #홈플러스

소비패턴(@theclub_homeplus)님의 공유 게시물님,

아직 한 달여밖에 안 된 계정이지만, 많게는 한 게시물이 2700여개 이상의 좋아요를 받거나, 1000여개가 넘는 댓글 참여가 이뤄졌다.

회사 관계자는 “상품 판매를 촉구하는 것도 아니고, 상품에 대한 단상이나 유통 채널에 대한 이미지를 새롭게 가져가려는 소통에 초점이 맞춰져 장기적으로 접근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홈플러스의 소위 저세상 드립이 초창기인 지금은 열렬한 호응을 받고 있지만, 조심해야 할 부분도 있다.

미묘한 뉘앙스가 주는 한끝 차로 격앙된 공방이 오가기도 하는 게 SNS이기 때문이다. 특히 더클럽은 과거를 회자하는 소재가 자주 쓰이는 데다 모든 게시물이 유머를 추구한다는 점에서더 주의가 요구된다. 자칫 무리한 드립을 구사하거나 젠더 감수성에 둔감해지면 논란의 중심에 설 수 있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펭귄문제’에 올라탔던 페북지기들이 염두에 둬야 할 점

홈플러스 관계자는 “민감한 부분은 자체적으로 조심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세태에 민감한 메시지는 많이 없는 편이고, 이용자들을 상대로 장사한다는 느낌도 주지 않으려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