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5 11:52 (수)
“완벽한 비주얼라이징에는 협업이 필요하다”
“완벽한 비주얼라이징에는 협업이 필요하다”
  • 안선혜 기자 (anneq@the-pr.co.kr)
  • 승인 2019.09.30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뷰] 데이비드 윌리엄스(David Williams) 앨리슨&파트너스 올톨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데이비드 윌리엄스(David Williams) 앨리슨&파트너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데이비드 윌리엄스(David Williams) 앨리슨&파트너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과거엔 ‘노는 물’이 달랐던 선수들이 PR회사에서 각각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활약하고 있다. 위기관리 업무에 투입되는 변호사, 기술로 크리에이티브 구현을 고민하는 개발자 출신 AE 등 실제 커리어로 이를 증명해 보이는 사람들과 접촉했다. 

[더피알=안선혜 기자] 데이비드 윌리엄스(David Williams) 앨리슨&파트너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올톨드라는 조직에서 디자인을 담당하고 있다. 아시아 곳곳에서 근무하던 디지털 노마드이자, 20년 경력의 크리에이티브 디자이너다. 자유로운 영혼일 줄 알았더니 의외로 조직과 완벽 일체감을 드러내는 답변을 보내왔다. 

간단한 자기소개 부탁드려요.

20년 경력의 크리에이티브 디자이너입니다. 디자인 어워드 수상 경력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아시아 전역의 여러 디자인 회사에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일해왔고, 앨리슨&파트너스에 합류하면서 런던으로 건너온 지 1년 반이 조금 넘었습니다. 전문 분야는 브랜딩 디자인과 그래픽 시각화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