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2 09:00 (목)
광고회사가 ‘K팝 유튜브’ 개설한 까닭
광고회사가 ‘K팝 유튜브’ 개설한 까닭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0.05.12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노션, 아이돌 등장하는 콘텐츠 제작
‘디지털 프로퍼티’ 확장 도모…국내외 브랜드 협업 염두
이노션의 유튜브 채널 308KPOP 콘텐츠 '팬의점24'. 이노션 제공
이노션의 유튜브 채널 308KPOP 콘텐츠 '팬의점24'. 이노션 제공

[더피알=정수환 기자] 이노션 월드와이드(이하 이노션)가 K팝을 콘셉트로 유튜브 계정을 열었다. 본업인 광고회사 외형에서 탈피해 대중적인 소재의 오리지널 콘텐츠로 채널 경쟁력을 끌어올리겠다는 복안이다. 

연예인 등 이른바 셀럽과의 협업으로 유튜브 채널이 운영된다는 점에서 다른 광고회사와는 차별된다. 무엇보다 글로벌 M·Z 팬층이 폭넓은 K팝을 전면에 내세워 디지털 프로퍼티(property) 확장을 꾀한다는 전략이다. 이노션의 유튜브 실험이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주목된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디지털 시대 광고회사는 왜 ‘실물’에 주목할까

이노션은 자사 유튜브 채널 ‘308KPOP’을 열고 ‘팬의점24’라는 타이틀의 영상을 선보이고 있다. 해당 계정을 개설한 시기는 지난 2월이지만 채널 존재를 대외적으로 알린 건 최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