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5 20:31 (금)
‘청바지’ 외치는 ‘등린이’, ‘할메니얼’로 살다
‘청바지’ 외치는 ‘등린이’, ‘할메니얼’로 살다
  • 전승현 (jack5404@hanmail.net)
  • 승인 2020.06.19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년 대표 취미 등산에 빠진 20대
자극적 입맛 매료시킨 심심味
뉴트로+이색 콜라보로 ‘힙’도 두배
인스타그램에서 #등산스타그램으로 검색된 게시물들.
인스타그램에서 #등산스타그램으로 검색한 게시물들. (*모자이크는 임의 처리)

[더피알=전승현 대학생 기자] ‘아재같다’ ‘아재스럽다’라는 말은 나이답지 않은 모습을 보이는 젊은 사람에게 하는, 다소 긍정적이지는 않은 표현이다. 이렇게 단순히 나이를 구분짓던 표현인 ‘아재’가 최근에는 좀 더 폭 넓은 의미에서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서고 있다. 

특히 온·오프라인에서 아재는 다양하게 사용되는 아이템이기도 하다. 과거 ‘아재개그’는 아저씨들이 하는 재미없는 말장난 정도로 여겨졌지만, 이제는 밀레니얼 사이에서도 ‘청바지(청춘은 바로 지금부터)’와 같은 아재스러운 건배사가 흔하게 쓰인다.

아재스러움의 대명사이자 일종의 전유물처럼 느껴졌던 등산 역시 최근 밀레니얼에게 트렌디한 취미가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