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6 14:46 (월)
삼성이 제작한 영화 ‘언택트’ 개봉
삼성이 제작한 영화 ‘언택트’ 개봉
  • 안선혜 기자 anneq@the-pr.co.kr
  • 승인 2020.10.16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운 감독 단편작, 16일 유튜브서 선봬
상영 공간·기기체험 공간 마련…예약제로 운영
삼성전자가 16일 김지운 감독이 메가폰은 잡은 8K 단편영화 ‘언택트’를 공개한다.
삼성전자가 16일 김지운 감독이 메가폰은 잡은 8K 단편영화 ‘언택트’를 공개한다.

[더피알=안선혜 기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8K 영화 ‘언택트’를 16일 공개한다.

8K는 디지털 영상 분야 최고 해상도인 가로·세로 7680x4320 해상도를 지원하는 초고화질 디지털 비디오 포맷이다.  유튜브 등 온라인상에서 공개하는 것 외에 초고화질 장면 감상을 지원하는 별도 상영관도 마련했다.

서울 연남동과 성수동에 작은 극장 콘셉트로 ‘8K 시네마’를 마련, ‘QLED 8K’ 스크린으로 영화를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언택트는 ‘밀정’ ‘달콤한 인생’ 등으로 유명한 김지운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배우 김고은과 김주헌이 주연으로 참여한 단편영화다. 비대면이 일상화된 뉴노멀 시대를 배경으로 서로 떨어져 있어도 사랑의 감정까지는 격리할 수 없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대부분의 장면을 삼성 ‘갤럭시 S20’과 ‘갤럭시 노트20’으로 촬영했다.

▷관련기사: 삼성전자, 또 하나의 영화 공개

이번 ‘8K로 찍고 8K로 보는’ 콘텐츠는 자사의 스마트폰 카메라 성능과 QLED(퀀텀닷 디스플레이) 8K 기술을 동시에 체험케 하는 시도다. 일명 8K 생태계를 경험케 하려는 취지다.

때문에 온라인으로도 공개해 콘텐츠 마케팅 차원의 확산을 꾀하기도 하지만, 오프라인 공간서 자사 최신 영상·모바일 기기들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대신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사전·현장 예약을 병행해 소규모 그룹으로 관람하도록 한다. 예약 방문자들에겐 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으로 구성된 ‘언택트 패키지’를, 현장 이벤트 참여자들에겐 영화 언택트 굿즈를 담은 ‘무비 패키지’를 증정한다.

연남동에 마련된 8K 시네마에서는 ‘갤럭시 필름 페스타존’을 두어 갤럭시 노트 20으로 소비자들이 직접 제작한 8K 영화 수상작들도 상영한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마케팅 담당 윤태식 상무는 "8K로 찍고 8K로 보는 영화 언택트를 통해 소비자들이 삼성전자가 주도하는 8K 기술력과 생태계를 일상에서 더욱 즐겁게 경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