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1 09:01 (월)
고객사 계획은 세워도 내 계획은…97·85년생들의 OX문답
고객사 계획은 세워도 내 계획은…97·85년생들의 OX문답
  • 안선혜 기자 (anneq@the-pr.co.kr)
  • 승인 2021.01.22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전시 소띠 방담 下]
좋아하는 기자, 파급력 있는 매체는?

[더피알=안선혜 기자] 97년생과 85년생 에이전시 PR인이 함께 한 소띠 모임. 코로나19 파고 속 비대면 행사 주최와 그밖에 비슷한 듯 다른 업무적 고민들이 쌓여갔다. 

▷관련기사: 언택트 스타일에 적응한 에이전시 PR담당

이야기는 흐르고 흘러 간단한 OX 타임. 나이를 오픈하지 않은 채 시작된 채팅에서 돌연 나이가 발각된 후배를 위해 페이크 메시지를 던진 감동의(?) 현장이다.

[더피알] 혹시 2021년 계획들은 세우셨어요? 개인적인 목표를 얘기해줘도 무방합니다.

[BHC]
아뇨....ㅜㅜ

[익명] 고객사 계획은 세우지만 제 계획은 세우지 않는 편이어서;;;

[성실한 일꾼] 그저 건강히 ㅎㅎ

[BHC] 2020년은 정말 너무 순삭(순간삭제)된 느낌이라…

[익명] 유튜브 5분만 더 보고 자야지 하다 밤새는 것처럼 한 달 있음 나아지겠지 하다가 1년 간 것 같아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