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09:31 (금)
댓글놀이가 만드는 소비자 참여형 광고
댓글놀이가 만드는 소비자 참여형 광고
  • 안선혜 기자 (anneq@the-pr.co.kr)
  • 승인 2021.06.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Y드립 시네마’, 댓글로 대사 완성
롯데푸드 ‘돼지바’ 7년만의 TV광고, 소비자 아이디어로 구상
MZ세대 드립력 발휘할 수 있게 하는 개그 캐릭터 활용
KT ‘Y드립 시네마’ 캠페인의 ‘침세계’ 영상 한 장면.
KT ‘Y드립 시네마’ 캠페인의 ‘침세계’ 영상 한 장면. 소비자 참여를 통해 광고를 완성한다.

[더피알=안선혜 기자] 소비자 참여형 광고가 늘고 있는데 가운데, 이번엔 온라인 문화의 하나인 ‘댓글 놀이’가 광고를 만드는 소스(자원)가 되고 있다. 20대 타깃층에 소구하기 위한 ‘풀(pull) 장치’의 일환이다. 

KT는 최근 돌고래유괴단과 손잡고 소비자 참여를 통해 광고를 완성하는 ‘Y드립 시네마’를 진행하고 있다.

광고의 결정적 장면에서 대사를 ‘삐’처리하고 시청자들이 해당 장면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되는 대사를 ‘댓글’로 달면, 그 중 참신한 의견을 선정해 광고를 완성하는 식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댓글이 캐리하는 콘텐츠 세상

KT 20대 대표 브랜드인 ‘Y’를 알리기 위해 기획된 이 캠페인은 배우 정만식과 ‘침펄’로 불리는 이말년(침착맨)·주호민(주pearl) 웹툰작가를 모델로 기용해 진행했다.

굳이 전문 배우가 아닌 ‘침펄 듀오’를 투입시켜 정극 연기를 펼치게 한 건 광고 타깃인 20대들의 활발한 참여를 염두에 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