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17:34 (금)
채용에 특별함을 더하는 TMI의 향연
채용에 특별함을 더하는 TMI의 향연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1.10.2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션에 상세한 채용공고 올리는 스타트업, 메이저 기업과 경쟁하기 위한 수단으로 작용
크리에이티비티 내세워 지원자 사로잡는 해외 기업들…컬처 코드 보여주며 지원자 안심시켜
자동차 인공지능과 면접을 진행한 볼보. 출처: 볼보

[더피알=정수환 기자] 대기업 혹은 공기업 등이 기존 스타일의 공고에 +α로 영상을 얹는 식이라면, 스타트업은 그 형식이 완전히 자유롭다. 하지만 여기에도 한 가지 경향이 있는데, 웬만하면 ‘노션’에 공고가 올라온다는 것이다.

▷먼저 보면 좋은 기사: 채용에 끼 좀 부려 볼까

현재 노션은 스타트업에서 하나의 유행처럼 쓰이는 업무 툴(tool)이다. 비교적 관리가 편하고 클릭 한 번에 정보 공개가 가능하며 바로 수정 사항을 업데이트할 수 있다. 이런 기술적 편리로 인해 많은 스타트업에서 노션을 사용하고 있으며, 연장선상에서 채용 공고 역시 이를 이용하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