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4 11:15 (월)
유튜브에서 뉴스를 접하는 자세
유튜브에서 뉴스를 접하는 자세
  • 안해준 기자 (homes@the-pr.co.kr)
  • 승인 2020.03.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관적·해석적 정보도 ‘객관적 뉴스’로 둔갑
무분별한 콘텐츠 생산·소비, 확증편향 문제 심화
총선 다가오며 구독자 입맛 맞춘 자극적 내용↑

[더피알=안해준 기자] 유튜브를 통해 언론 기능을 대체하는 채널들이 많아지면서 위상과 파급력도 커지고 있다. 하지만 이용자가 골라 보는 콘텐츠로 인해 확증편향(자신의 가치관, 신념, 판단 따위와 부합하는 정보에만 주목하고 그 외의 정보는 무시하는 사고방식) 문제가 심각해진다는 우려도 계속 나오고 있다.

▷먼저 보면 좋은 기사 : 코로나 시국에도 유튜브가 관심 받는 이유는

지나치게 주관적이고 해석적인 정보를 ‘객관적 뉴스’로 받아들이게 되는 데 따른 부작용이다. 김서중 성공회대 미디어콘텐츠융합자율학부 교수는 “좋은 콘텐츠의 경우 긍정적 영향이 있겠지만, 구독자를 핑계로 상업적·정치적 이득을 취하려는 콘텐츠가 무분별하게 생겨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