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8:38 (금)
유형 테스트, 산업이 되다
유형 테스트, 산업이 되다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0.05.2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력서 활용, 퀴즈만 전문으로 만드는 회사 등장
브랜드도 성격 구분…아키타입, MBTI, DISC 검사 등 적용해 스토리텔링
스텐드렙의 '프로진로고민러' 학습지. 학습지를 부여받기 전 6단계의 유형 테스트를 거친다
스텐드렙의 '프로진로고민러' 학습지. 학습지를 부여받기 전 6단계의 유형 테스트를 거친다

[더피알=정수환 기자] MBTI(The Myers-Briggs Type Indicator, 성격유형지표)로 대표되는 유형 테스트가 본래 목적 외 새로운 트렌드로 조명 받으면서 관련 시장이 커지고 있다.

기업마저 유형으로 나뉘어 고객 접근법을 달리가져가는 가운데, 본격적으로 사업을 펼쳐나가는 곳도 생겨나고 있다. 성격과 심리에 기반하기에 가장 활발한 곳도 역시 심리산업이다.

▷먼자 보면 좋은 기사: 왜 새삼 MBTI식 마케팅인가

사회적기업인 스텐드랩은 모든 청년이 나답게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프로진로고민러’ 학습지를 개발했다. 진로 고민이 있는 청년들은 학습지를 풀기 전 6단계의 유형 테스트를 거친다. 한 단계마다 10개 선택지 중 자신에게 해당되는 문항을 복수 선택하는 방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