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22:04 (금)
[브리핑G] 우리나라 오레오에게 바랍니다
[브리핑G] 우리나라 오레오에게 바랍니다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0.11.16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커스터마이징 통해 ‘나만의 오레오’ 갖게 된 소비자들
신기한 마케팅 넘치는 해외…국내선 왜 못 보나?
커스터마이징한 오레오. 오레오 인스타그램 캡처
커스터마이징한 오레오. 오레오 인스타그램 캡처
더피알 독자들의 글로벌(G) 지수를 높이는 데 도움 주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시작한 코너. 해외 화제가 되는 재미난 소식을 가급적 자주 브리핑하겠습니다. 

[더피알=정수환 기자] 먼저 TMI부터 풀며 시작할까 합니다. 이 기사를 쓰기 위해 아이템을 들고 갔을 때, 한 선배가 “또 오레오를 아이템으로 가져왔어요?”라고 말했습니다.

정말 그랬나 싶었는데, 생각해보니 오레오를 소재로 최근에 기사를 많이 썼던 것 같습니다. 워낙 재미있는 마케팅을 많이 해서 그런 걸까요. 이제 오레오가 하는 모든 마케팅이 참신해보일 지경입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미국 대선 마케팅, 오레오는 되고 갭은 안됐던 이유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브리핑G] 美 대선은 마케팅 성수기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마케팅에 미스터리 같은 걸 끼얹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