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8:38 (금)
[AD톡] “편돌이한테 고백한 썰.ssul 푼다”
[AD톡] “편돌이한테 고백한 썰.ssul 푼다”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21.01.29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나초콜릿,밸런타인데이 시즌 앞두고 애니메이션 4편 선봬
일러스트레이터 0.1(영점일)과 협업…“메마른 ‘갬성 세포’ 깨우고자 했다”
오가는 사람들에게 치였기 때문일까? 무언가 무기력해 보이는 편의점 알바생. 미소지으면 예쁠 것 같은데…
방금 집어 든 초콜릿을 하나 더 들고(1+1 아님) 계산대로 향한다.
AI처럼 계산해주는 그에게 다크 초콜릿을 하나 건네며 고백했다. “(다크써클이) 매력적이시네요.”

[더피알=조성미 기자] ‘편의점 알바에게 고백한 썰.ssul’ ‘모쏠의 첫 고백 썰.ssul’은 누구나 클릭할 수밖에 없는 이야기다. 연애세포가 소멸된 이들은 대리만족할 수 있고, 더이상 ‘썸’이나 ‘삼귀는 사이’로 돌아갈 수 없는 이들에게 그때의 두근거리는 설렘을 일깨워주기도 하기 때문이다.

밸런타인데이 시즌을 앞두고 가나초콜릿이 이렇게 새롭게 시작하는 연애담을 소재로 한 광고를 시작했다. 10~20대 젊은층에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던 베스트셀러 소설 ‘아몬드’의 일러스트레이터 0.1(영점일)과 협업한 애니메이션 광고다.

빠르게 전환되며 자극적인 영상이 가득한 속에서 여유로운 느낌의 애니메이션이 오히려 시선을 잡는다. 총 네 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 광고는 고백부터 연애 초기 풋풋한 연인의 모습을 통해 부드러움과 달콤함을 전한다.

“메마른 ‘갬성 세포’를 깨우고자 했다”는 대홍기획 황보현 CⓔM과 광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