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8:38 (금)
바이든 시대 미국 기업들의 메시지 - 애매한 놈
바이든 시대 미국 기업들의 메시지 - 애매한 놈
  • 임준수 (micropr@gmail.com)
  • 승인 2021.02.10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준수의 캠페인 디코딩]
트럼프 정권 동안 수혜&박해 받은 애플…인종차별 반대 실천방안 공표
아마존의 공개서한, 그 의도는?
바이든 시대를 맞아 가장 돋보이는 '이상한' 기업은 애플과 아마존이다. (왼쪽부터) 팀쿡 애플 CEO, 바이든 미 대통령,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 AP/뉴시스
바이든 시대를 맞아 가장 돋보이는 '이상한' 기업은 애플과 아마존이다. (왼쪽부터) 팀쿡 애플 CEO, 바이든 미 대통령,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 AP/뉴시스

바이든 대통령 취임을 전후해 미국 기업들이 내놓은 여러 메시지는 생존 혹은 지속성장을 위한 기업의 PR전략을 직간접적으로 드러냅니다. 소셜미디어를 통해 필요시 언제든 제목소리를 낼 수 있게 된 기업이 정치 권력의 변화 앞에 어떤 전략적 스탠스를 취하고 있는지 유형별로 살펴봅니다.   

①좋은 놈
②나쁜 놈
③애매한 놈

[더피알=임준수] 바이든 시대로 접어들면서 포지션이 애매해진 기업들도 있다. 트럼프 정부 아래서 법인세 감면 혜택으로 큰 덕을 본 미국의 대형 테크놀로지 회사들이다. 이 중에서 페이스북(Facebook)은 진짜 ‘이상한 놈’ 취급을 받는 분위기라 논평을 하기 조차 거북하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페이스북 향한 #StopHateforProfit 함의

가장 돋보이는 ‘이상한’ 혹은 ‘어정쩡한’ 기업은 애플(Apple)과 아마존(Amazon)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