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4 22:05 (화)
헌 페트병 줄게, 새 옷 다오~
헌 페트병 줄게, 새 옷 다오~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21.03.19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스스터디] 노스페이스 ‘에코 컬렉션’

[더피알=조성미 기자] 활발하게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고 있는 패션업계와 식품업계. 이 안에서 노스페이스와 삼다수의 협업이 눈길 끄는 것은 단순한 마케팅 차원을 넘어 환경이라는 가치를 교집합으로 만났기 때문이다.

제주에서 수거된 100톤의 페트병을 재활용, 노스페이스의 첫번째 캡슐 컬렉션인 ‘노스페이스 K에코(K-ECO) 삼다수 컬렉션’을 선보였다.

푸른 하늘과 바다 그리고 초록빛 산 등 제주의 청정 자연을 형상화한 삼다수의 라벨을 재해석했다. 전체적으로 청량감을 주는 그린을 비롯해 화이트와 네이비 3색 컬러의 조합이다. 여기에 돌하르방을 비롯한 페트병을 줍고 있는 캐릭터 그래픽과 삼다수 모양의 와펜 등이 디자인 포인트로 적용됐다.

노스페이스를 운영하는 영원아웃도어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제품의 개발은 물론이고 생산 공정, 포장, 마케팅 등 가능한 모든 영역에 걸쳐 친환경 구현을 위한 진정성 있는 노력을 다하며 지속가능한 패션을 실천하는 리딩 브랜드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