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8:38 (금)
CJ제일제당, ‘지속가능경영 위원회’ 신설
CJ제일제당, ‘지속가능경영 위원회’ 신설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21.04.1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은석 대표 의장 맡아…ESG 경영 강화
정길근 커뮤니케이션실장도 참여

[더피알=조성미 기자] CJ제일제당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이사회 내 ‘지속가능경영 위원회’를 신설했다고 13일 밝혔다. 

위원회는 환경, 사회, 지배구조 영역과 관련한 다양한 쟁점 사항을 발굴·파악해 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전략 및 방향성을 점검한다. 또 이와 관련된 성과 및 개선방안을 검토·승인하는 역할이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ESG 의무화 시대, 조직도 바뀐다

지속가능경영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위원회는 최은석 대표이사와 사외이사 4인 등 총 5인으로 구성되며 지속가능경영 담당 임원인 정길근 커뮤니케이션실 부사장 등이 간사로 참여한다.

위원회 산하에는 최은석 대표가 의장인 ‘지속가능경영 협의체’가 구성되며, 올해 신설된 ESG 전담기구인 서스테너빌리티(Sustainability)팀이 지원 역할을 한다.

지속가능경영 위원회는 △친환경 에너지 도입 및 탄소중립 달성 △포장재 등 자원 재활용 및 생분해 기술 개발 △인권경영 추진 및 인적 다양성을 고려한 조직문화 조성 △고객 건강과 영양 증진을 위한 제품 개발 △지속가능한 공급망 체계 구축 △선제적 법/윤리 리스크 관리 시스템(Compliance 경영체계 등) 구축 등을 과제로 다룰 예정이다.

CJ제일제당 지속가능경영 거버넌스.
CJ제일제당 지속가능경영 거버넌스.

이번 위원회 출범을 계기로 CJ제일제당은 자연에서 소비자 식탁으로, 다시 자연으로 되돌리는 ‘네이처 투 네이처(Nature to Nature)’ 선순환 체계 실현을 위한 행보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CJ제일제당은 ‘건강과 안전’, ‘지속 가능한 환경’ 두 가지 핵심 공유가치 창출을 최우선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생분해 플라스틱 ‘PHA’ 개발을 완료해 세계 최초로 제품에 적용하는 등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 노력을 지속해오고 있다.

▷관련기사: 플라스틱도 환경적으로

CJ제일제당 관계자는 “경영철학인 ‘사업보국(事業報國)’에 뿌리를 두고, 소비자, 주주, 이해관계자 모두에게 신뢰를 주는 지속가능한 경영 체제 구축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