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4 10:17 (월)
[브리핑G] 올 여름을 책임질 111장짜리 제안서
[브리핑G] 올 여름을 책임질 111장짜리 제안서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1.05.07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드 라이트, 1000만 달러 상금 통해 여름 이벤트 회복 나서
실제와 허구 적절히 조합된 제안서... 유머 통해 소비자에게 소구
<br>
버드 라이트가 제안하는 여름의 자극은 무려 111쪽에 달합니다. 출처: 버드 라이트 홈페이지
더피알 독자들의 글로벌(G) 지수를 높이는 데 도움 주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시작한 코너. 해외 화제가 되는 재미난 소식을 가급적 자주 브리핑하겠습니다. 

[더피알=정수환 기자] 휴가의 계절, 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그러면 뭐합니까. 예년 같은 휴가는 코로나로 인해 꿈도 못 꾸게 됐는걸요. 내리쬐는 태양을 상쇄하는 시원한 파도도, 스릴 넘치는 워터파크의 미끄럼틀도, 온 열정을 다해 즐기는 록 페스티벌도 모두 그림의 떡이 되었습니다.

작년에도 코로나로 인해 여름을 즐기지 못했는데, 올해도 이렇게 보내기엔 너무 억울하죠. 이는 비단 일반 소비자만의 아쉬움은 아닐 겁니다. 여름이 성수기인 브랜드들은 이번 여름도 공을 치게 될까 노심초사합니다.

하지만 속단하긴 이릅니다. 올해 여름은 어렵더라도 내년은 예년과 같을 수도 있거든요. 바로 ‘백신 접종’이 시작됐기 때문입니다. 특히 전 국민 백신 접종이 시작된 미국의 경우, 간만에 찾아온 여름 마케팅 기회를 놓치지 않기 위한 브랜드들의 필사적인 노력이 돋보입니다. 그리고 그 선봉에는 맥주 브랜드인 ‘버드 라이트(Bud Light)’가 존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