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1:19 (금)
[굿즈원정대] 택배회사가 브랜드 굿즈를 만든 사연
[굿즈원정대] 택배회사가 브랜드 굿즈를 만든 사연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2.01.07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2B와 B2C 겸하기 위해 소비자 소통 강화하는 한진
차량, 크레인 등 물류 현장 굿즈에 그대로 담아내
한진의 굿즈. 한진 제공
온갖 굿즈가 넘쳐나는 시대. 그중에서도 눈에 띄는 특이한 굿즈를 찾아 어떻게 이런 제품이 나오게 됐는지 제작기를 들어봅니다. 제보는 언제나 환영합니다! 참신한 굿즈를 발견하거나 제작 비하인드를 노출하고 싶다면 부캐 미어캣 기자(meerkat@the-pr.co.kr)에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더피알=정수환 기자] 택배/물류업은 흔히 B2B라고 한다. 하지만 결국 최종적으로 결과물을 받는 것은 소비자다. 시각에 따라서는 B2C가 될 수도 있다는 이야기다. 이런 생각에서 착안해 ㈜한진(이하 한진)은 택배/물류업계 최초로 ‘로지테인먼트(Logistics+Entertainment)’를 구축하고 택배/물류에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결합했다. 그리고 다양한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라는 고객과도 소통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택배/물류는 무형의 서비스다. 따라서 한진은 고객의 공감과 이해도를 향상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있다. 이를 위해 작년에는 모바일 택배 게임을 제작하는 한편, 해당 캐릭터의 이모티콘을 출시하기까지 했다.

이번에 출시된 한진의 브랜드 굿즈는 이러한 움직임의 연장선상이다. 한진이 출시한 귀여운 택배 게임 캐릭터와 한진의 브랜드 컬러를 십분 활용해 재미있고 스마트한 모습을 보여주면서 고객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 것이 목표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