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6 10:43 (화)
CNN+ 단명이 뉴스 미디어들에 던져준 숙제
CNN+ 단명이 뉴스 미디어들에 던져준 숙제
  • 한정훈 (existen75@gmail.com)
  • 승인 2022.05.1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정훈의 어차피 미디어 , 그래도 미디어]
CBS NEWS LIVE
CBS NEWS LIVE

[더피알=한정훈] 워너브러더스디스커버리(WBD)는 CNN+를 해체하는 동시에 스트리밍 뉴스 시장 대응을 이원화하겠다는 전략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CNN+를 HBO MAX, 디스커버리+와 합쳐 ‘뉴스를 가진 새로운 종합 스트리밍 서비스’를 론칭하는 동시에 기존 CNN 앱에도 CNN+ 콘텐츠를 일부 포함해 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뉴스 서비스로 운영하겠다는 생각이다.

▷먼저 읽으면 좋은 기사 : CNN+ 전격 중단…뉴스 스트리밍과 구독 뉴스의 미래는

특히 이미 대량으로 공급된 CNN닷컴과 CNN 앱을 활용해 디지털 성장을 이룰 수 있다는 판단을 하고 있다. CNN의 TV 시청자들을 CNN+로 끌어오겠다는 전략과는 완전히 다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