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3 15:55 (토)
새마을금고, 공정 채용체계 구축으로 공정한 채용문화 개선
새마을금고, 공정 채용체계 구축으로 공정한 채용문화 개선
  • 한민철 기자 (kawskhan@naver.com)
  • 승인 2022.10.05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차훈 회장 "새마을금고 채용 관련 그 어떤 부정행위 용납 못해... 제도적 구조개선 이룰 것"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임직원 사적채용 문제에 대한 대대적 개선에 나선다. 새마을금고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임직원 사적채용 문제에 대한 대대적 개선에 나선다. <새마을금고>

[더피알타임스=한민철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가 새마을금고의 현직 임원과 직원의 친·인척관계로 함께 근무하고 있는 사적채용 사례에 대한 실태 조사 후 미비점을 보완한 공정채용체계를 구축한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5일 이 같이 밝히며, 이번 공정채용체계 구축은 금고 내 사적채용 의혹에 관한 국회의 지적 및 언론보도에 대한 후속 조치라고 설명했다. 

앞서 새마을금고중앙회는 현재 채용관련 지침상 지원자와 이해관계가 있거나 가족 관계 등 공정한 채용에 저해가 될 소지가 있으면, 해당 관계자는 면접위원에서 제외 되는 등 채용과정에서 배제되어야 하며 사전에 서약서를 징구하는 제도가 있지만 일부 금고에서 지켜지지 않고 있는 실태를 파악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중앙회는 전국 새마을금고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채용과정의 제도적인 개선사항을 점검하고, 내부규정 등 근본적 제도개선을 할 계획이다.

또 면접관과 응시자가 친인척일 경우 상호 제척·기피하도록 한 현행 지도지침에 따라 향후 채용과정에서 위법 부당한 영향이 미쳐지지 않도록 공정채용 지도·감독을 더욱 강화 할 계획이며 친인척 관계나 비리행위 여부가 존재하는지 사후에도 검증할 방침이다.

박차훈 회장은 “앞으로 새마을금고 채용과 관련한 그 어떠한 부정행위도 용납할 수 없다는 것을 천명하고, 제도적 구조개선과 객관화된 채용이 이뤄지도록 적극 지도·감독하겠다”며 “공정한 채용문화가 뿌리내리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