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피알
동해시, ‘노래’로 관광명소 알린다지자체 홍보의 새로운 시도 ‘청각 마케팅’
승인 2016.02.05  16:31:40
이윤주 기자  | skyavenue@the-p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피알=이윤주 기자] 동해시가 관광명소 홍보를 위한 음반을 발매한다. 빼어난 자연경관을 홍보하는 데 시각이 아닌 청각을 이용, 차별화를 꾀하려는 시도다.  

음반은 초등학생부터 50대까지 다양한 연령의 시민들이 참여하는 재능기부로 만들어진다. 제작에 앞서 동해시는 노래를 부를 아마추어 가수를 오디션을 통해 선발했다.
 
   
▲ (자료사진) 강원 동해시 논골담길. ⓒ뉴시스
 
동해시의 관광명소를 주제로 동해 가는 길’, ‘논골담길’, ‘동해 이야기’ 등 총 5곡으로 흥겨움, 낭만, 꿈 등을 노랫말에 담아냈다.
 
동해시 관광진흥 관계자는 음악이 전반적으로 고고와 같이 빠른 풍이며 경쾌한 분위기라고 전했다.

음반은 3
월 초 완성될 예정이며 이후 CD로도 발매된다.

동해시 관계자는 
관광지에 상시로 틀어 놓을 뿐만 아니라 드라마, 영화 등에 노출시켜 알려나가겠다”며 “음악방송에 가수로 등장해 직접 부를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이윤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읽은 기사
김정남 피살에도 등장…반복되는 ‘블레임룩’
김정남 피살에도 등장…반복되는 ‘블레임룩’
가상현실로 만나는 문화와 예술, 그리고 스타
가상현실로 만나는 문화와 예술, 그리고 스타
‘신데렐라 브랜드’는 없다
‘신데렐라 브랜드’는 없다
“VR은 프레임의 종말…‘뉴노멀’ 찾아야”
“VR은 프레임의 종말…‘뉴노멀’ 찾아야”
인터넷방송 물 흐리는 도박·음란·욕설
인터넷방송 물 흐리는 도박·음란·욕설
네이버 검색점유율 50% 붕괴, 진짜일까?
네이버 검색점유율 50% 붕괴, 진짜일까?
희망이 없으니 행운을 쫓는다
희망이 없으니 행운을 쫓는다

인터넷방송 물 흐리는 도박·음란·욕설

인터넷방송 물 흐리는 도박·음란·욕설
[더피알=서영길 기자] 최근 1인 미디어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며 인터넷방송 부...
회사소개대표 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주)온전한커뮤니케이션  |  (03129)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24 세림빌딩 9층  |  대표전화: 070-7728-8562  |  팩스: 02-737-8800
등록번호: 서울, 아 01232  |  등록일자: 2010년 5월 3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최영택
Copyright 2011 더피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pr@the-p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