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6 18:16 (금)
콜라 라이벌 빅매치…‘펩시모지’ vs ‘이 맛, 이 느낌’
콜라 라이벌 빅매치…‘펩시모지’ vs ‘이 맛, 이 느낌’
  • 임준수 (micropr@gmail.com)
  • 승인 2016.04.01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준수의 캠페인 디코딩] 밀레니얼 세대 향한 구애, 해시태그·원브랜드로
 

※ 이 칼럼은 2회에 걸쳐 게재됩니다.

① ‘펩시모지’ vs ‘이 맛, 이 느낌’
② 코카콜라의 진짜 노림수는

[더피알=임준수] 콜라 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코카콜라와 펩시가 2016년 다시 한 번 캠페인전으로 맞붙었다. 두 회사 모두 이번 홍보·마케팅전에서 밀레니얼 세대를 향한 구애를 숨기지 않는다.

선제공격은 코카콜라가 했다. 코카콜라는 2014년 ‘코카콜라를 나눠요(Share a Coke)’ 캠페인을 벌이면서 병의 포장지에 젊은이들에게 인기 있는 이름 250개를 찍어 넣는 패키징 마케팅을 전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