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15:15 (토)
[광고多] 여름, 더욱 익스트림하게~
[광고多] 여름, 더욱 익스트림하게~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19.08.06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삼성화재, 이열치열 여름나기의 정석
더위를 피할 수 있는 영화 콘텐츠 눈길
전통의 강자 맥주 광고도 활발하게 집행

하루에도 수십번씩 리모콘을 돌리는 시청자들의 시선을 잡으려면 몇 번이나 광고를 집행해야 할까요? 더피알이 TNMS 광고조사채널을 통해 전국 전체가구를 대상으로 조사된 TV광고 시청률 GRP를 기준으로 한 주간 눈에 띄는 광고 톱30을 살펴봅니다. GRP는 지상파·종편·PP 등의 방송채널 프로그램 시청률과 동일한 방식으로 집계됩니다.

[더피알=조성미 기자] 8월 첫째주(7월 29일~8월 4일) 광고 시청률 1위는 5G 시대를 말하는 KT가 차지했다.

스카이다이빙, 롤러코스터, 수상스키 등 역동적인 레저 활동을 통해 360도 카메라도 더욱 리얼하게 즐길 수 있는 5G 콘텐츠를 소개한다. 한 주간 1433번 전파를 타 851.79 GRP를 달성했다.

삼성화재도 서핑에 도전하는 모습을 통해 익스트림한 인생을 이야기한다.

목 끝까지 숨이 찰 만큼 수없이 실패해도 ‘한 번만 더’를 외치며 끊임없이 모험하는 사람들. 그리고 그들의 인생을 응원하는 든든함을 어필, 386.31 GRP로 21위에 올랐다.

이열치열로 여름을 더 뜨겁게 보내기도 하지만 잠시 더위를 피하는 것도 여름을 나는 현명한 방법이다. 여름을 시원하면서도 즐겁게 보낼 수 있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영화.

박서준과 안성기 주연의 영화 ‘사자’는 지난 31일 개봉에 맞춰 한 주간 435회 광고를 집행했다. 이에 419.78 GRP를 누적, 주간 광고 시청률 17위에 올랐다.

심플하고 절제된 분위기로 프리미엄 가전들을 소개하고 있는 LG전자가 이번에는 시네빔을 선보였다. 10cm의 공간만으로 대화면 4K 초고화질을 제공, 어디에서나 TV처럼 편리하고 생생하게 영상을 감상할 수 있음을 이야기한다. 333.81 GRP로 8월 첫째주 29위에 올랐다.

여름에는 뭐니뭐니 해도 시원한 맥주 광고가 활발하다.

6위 테라는 무더운 여름, 더위에 지친 도시에서 갈증을 풀어주는 청량감을 강조하는 광고를 선보였다. 모델 공유의 시원한 목 넘김과 함께 맥주 소용돌이를 통해 시원함을 눈으로 보여준다. 해당 광고는 한 주간 1374회 전파를 타 405.22 GRP를 누적했다.

15위 하이네켄은 순조롭지 않은 계획에도 짜증 내지 않고 매 순간을 유쾌하게 즐기는 광고로 429.92 GRP를 기록했으며, 19위 카스후레쉬는 신선해서 더 맛있는 맥주를 코믹하게 풀어내 405.22 GRP를 달성했다.

TV광고 시청률 톱30 (7.29~8.4)

순위 브랜드 GRP 횟수
1 KT PR 851.79 1433
2 트리바고 809.31 954
3 시몬스침대 808.13 2108
4 다이슨 V11 709.68 614
5 맥도날드 659.56 1982
6 테라 656.00 1943
7 조지아 크래프트 597.85 1519
8 센시아 519.61 1544
9 서울우유 듀오안 515.40 976
10 셀토스 511.86 624
11 인사돌 플러스 499.19 1255
12 익스피디아 487.09 1644
13 애플코리아 PR 456.80 846
14 베뉴 444.22 1081
15 하이네켄 429.92 1649
16 스프라이트 427.99 1988
17 사자 419.78 435
18 에이스침대 417.01 377
19 카스 후레쉬 405.22 1374
20 NH농협 403.72 512
21 삼성화재 386.31 1245
22 명인 이가탄 385.70 665
23 박카스 375.30 584
24 임팩타민 352.15 861
25 정관장 자연소재 굿베이스 345.86 600
26 포스트 그래놀라 336.46 1227
27 명인 메이킨큐 335.93 693
28 삐콤씨 335.92 890
29 LG 시네빔 레이저 4K 333.81 361
30 더 뉴 QM6 331.82 50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