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6 13:45 (월)
유튜브에 동영상 주도권 뺏긴 페이스북, ‘프리미어’로 반전 시도?
유튜브에 동영상 주도권 뺏긴 페이스북, ‘프리미어’로 반전 시도?
  • 안해준 기자 homes@the-pr.co.kr
  • 승인 2019.08.1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 기능 실험 중
동영상 퀄리티 제고…브랜디드 콘텐츠로 확장 해석

[더피알=안해준 기자] 페이스북이 최근 라이브 방송에서 ‘프리미어’ 기능을 도입하는 등 동영상 콘텐츠 활성화를 위한 실험을 계속하고 있다.

유튜브에 밀린 플랫폼 존재감을 퀄리티 있는 동영상 콘텐츠를 통해 일정 부분 회복하고, ‘돈 되는’ 브랜디드 콘텐츠로까지 비즈니스를 확장하려는 포석으로 해석된다.

▷함께 보면 좋은 기사: 광고주 이과장은 왜 영상 촬영을 시작했나

최근 시도되는 프리미어 방송은 페이지 관리자가 동영상을 이용자들에게 실시간으로 스트리밍할 수 있는 기능이다. 이용자들은 해당 영상을 시청하면서 실시간으로 좋아요를 누르거나 댓글을 남기며 인터랙션할 수 있다.

방송하고자 하는 콘텐츠를 원하는 시간에 송출하고 실시간으로 피드백 받는 방식이지만, 이미 정제된 콘텐츠를 송출한다는 점에서 일반 라이브 방송과는 차이가 있다. 방송이 끝나면 해당 동영상은 페이지에 저장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