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4 12:00 (화)
채동욱 “혼외아들? 유전자 검사받겠다”
채동욱 “혼외아들? 유전자 검사받겠다”
  • 박형재 기자 (news34567@nongaek.com)
  • 승인 2013.09.0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혹 정면 대응…조선일보 정정보도 청구

▲ 채동욱 검찰총장. ⓒ뉴시스

채동욱 검찰총장이 자신이 혼외아들을 숨겨놓고 있다는 조선일보의 보도와 관련 9일 “해당 언론사에 정정보도를 요청할 것이며 유전자 검사를 받을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채 총장은 9일 대검찰청 대변인을 통해 “오늘 정정보도를 청구할 계획으로 해당 언론사가 빠른 시일 내에 정정보도를 하지 않을 경우 추가 조치를 하겠다”며 법적 대응 가능성을 시사했다.

아울러 의혹 제기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던 기존 입장을 반복하며 “유전자 검사를 할 용의도 있다”고 말했다.

앞서 조선일보는 지난 6일 채 총장이 부산지검 동부지청 부장검사로 근무하던 1999년 부인(55)이 아닌 A(54·여)씨와 만나 사적인 만남을 가졌고 대검 마약과장으로 재직하던 2002년 7월 아들을 낳았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채 총장은 “전혀 모르는 일”이라며 ‘검찰 흔들기’라고 항변했다.

그러나 조선일보는 9일 후속보도를 통해 아들(11)이 지난 7월 말까지 다녔던 서울 시내 사립 초등학교 기록에 아버지가 ‘채동욱’이라고 적혀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박형재 기자 

기사제공 논객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