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피알
코콤포터노벨리, 신임대표에 김기훈 이사 선임전략연구소 출신…“디지털·IMC 강화할 것”
승인 2016.07.28  10:55:36
안선혜 기자  | anneq@the-pr.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피알=안선혜 기자] PR회사 코콤포터노벨리가 오는 8월 1일부로 김기훈 코콤포터노벨리 전략연구소 이사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 오는 8월 1일부터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되는 김기훈 코콤포터노벨리 전략연구소 이사.

신임 김 대표는 커뮤니케이션즈 코리아에서 커리어를 시작해 지난 2010년 코콤포터노벨리 전략연구소에 합류했다. 서강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 광고PR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코콤포터노벨리에서는 청와대, 한국관광공사, 식품의약품안전처, LG전자, SK그룹, 포스코, 한국지엠, SK텔레콤 등 유수 공공기관 및 기업들에 전문적이고 체계화된 컨설팅을 제공해왔다.

지난해 설립 20주년을 맞은 이 회사는 급변하는 기업 환경 및 커뮤니케이션 패러다임 속에서 지속가능한 성장 모멘텀을 확보하기 위해 중장기 미래 비전 및 발전 전략을 수립한 바 있다.

이번 대표이사 선임 역시 그 일환으로 진행됐다. 앞으로 대정부·공공관계관리(Public Affairs, PA), 공공외교(Public Diplomacy) 등 전략 컨설팅 역량을 높이고, 트리플 미디어 컨설팅(TMC) 전략을 기반으로 소셜미디어 캠페인 및 콘텐츠 마케팅 서비스를 한층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김기훈 대표는 “코콤포터노벨리 전략연구소가 커뮤니케이션 컨설팅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해 온 저력을 기반으로 향후 디지털, 통합마케팅커뮤니케이션(IMC) 등에 걸쳐 외연 확장에 주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코콤포터노벨리는 공공, IT, 제조, 금융, 소비재 등 다양한 산업군에 걸쳐 이슈 및 위기관리, 명성관리, 마케팅PR 등 다각적인 PR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안선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뒤로가기 위로가기
많이 읽은 기사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생각을 빌려드립니다
LG G6가 꾸는 ‘세로의 꿈’
LG G6가 꾸는 ‘세로의 꿈’
알 수 없는 미세먼지 안내판
알 수 없는 미세먼지 안내판
다시 문 연 청와대 홈페이지, 대통령 흔적 지웠다
다시 문 연 청와대 홈페이지, 대통령 흔적 지웠다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우리 콘텐츠가 피드에서 살아남으려면…”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포토라인에 선 ‘피의자’ 박근혜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추억 속 캐릭터, 현재를 살다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그래서 묻는다…‘TV조선은요?’
“대전은요?”2006년 지방선거 당시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가 카터칼에 피습을 ...
회사소개대표 인사말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주)온전한커뮤니케이션  |  (03129) 서울시 종로구 김상옥로 24 세림빌딩 9층  |  대표전화: 070-7728-8562  |  팩스: 02-737-8800
등록번호: 서울, 아 01232  |  등록일자: 2010년 5월 3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최영택
Copyright 2011 더피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hepr@the-p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