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9 16:47 (화)
[광고多] 청량감이 필요해
[광고多] 청량감이 필요해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21.05.25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수기 앞두고 맥주와 음료 광고 속속 눈길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등 4개 제품 앞세워 광고주 순위 1위

하루에도 수십번씩 리모콘을 돌리는 시청자들의 시선을 잡으려면 몇 번이나 광고를 집행해야 할까요? 더피알이 TNMS 광고조사채널을 통해 전국 전체가구를 대상으로 조사된 TV광고 시청률 GRP를 기준으로 한 주간 눈에 띄는 광고 톱30을 살펴봅니다. GRP는 지상파·종편·PP 등의 방송채널 프로그램 시청률과 동일한 방식으로 집계됩니다.

[더피알=조성미 기자] 큰 일교차와 오락가락한 날씨로 두 개의 계절이 공존하는 요즘이다. 성수기를 코앞에 둔 음료 업종에서 시원한 목넘김을 시각적으로 보여주며 존재감을 어필하고 있다. 

8위의 클라우드 생드래프트는 탄산볼륨을 높여 생맥주의 신선함을 강조한다.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시원하게 맥주를 즐기는 모습으로 마무리되는 광고로 434.56 GRP를 누적했다.

리얼탄산의 스케일을 꾸준히 보여주고 있는 테라는 한층 강화된 토네이도로 청량감을 보여준다.

터널 안 강력한 물줄기에 맞서는 공유의 모습이 블록버스터급 영화를 연상시킨다. 역동감 있는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으며 369.86 GRP로 13위를 차지했다.

코카-콜라사의 토레타는 배우 김유정을 새로운 모델로 싱그러움을 선사한다.

수분 충전을 위해 숲을 탐험하며 자연에서 비법을 찾아내는 모습을 토레타송을 배경으로 생기발랄하게 담아냈다. 한 주간 1532회 집행돼 280.66 GRP를 누적했다.

음료 광고와 더불어 에어컨 광고도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다. 

LG 휘센 오브제 콜렉션은 1등의 자부심을 이야기하며 에어컨트롤타워라는 새로운 개념을 제시했다. 해당 광고는 359.66 GRP로 15위를 차지했다.

23위의 비스포크 무풍에어컨은 독보적인 스타일을 강조하는 감각적인 광고로 312.15 GRP를 달성했다.

삼성전자는 무풍에어컨을 비롯해 비스포크 제트(12위), 갤럭시 탭S7(18위)와 갤럭시 북(28위) 등 4개 품목이 주간 광고시청률 톱 30에 올랐다. 이에 힘입어 삼성전자는 누적 시청률 1998.96 GRP를 달성하며 광고주별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5월 셋째주(5월 17~23일) 주간 광고 시청률 1위는 티아시아 키친이다.

전지현과 함께 이국적인 맛을 경쾌하게 표현, 신규 브랜드 인지도 확대에 나섰다. 한 주간 1241회 집행돼 582.86 GRP를 기록했다.

TV광고 시청률 톱30 (5.17~23)

순위 브랜드 GRP 횟수
1 티아시아 키친 582.86 1241
2 삼성증권 554.06 1127
3 가히 535.92 903
4 명인 이가탄F 529.72 1002
5 K2 오싹 498.85 2168
6 KB국민카드 494.57 1806
7 마켓컬리 474.80 726
8 클라우드 생드래프트 434.56 2210
9 인사돌 플러스 395.65 708
10 서울우유 나100프로 392.32 1087
11 명인 메이킨큐 388.48 906
12 삼성 비스포크 제트 370.29 710
13 테라 369.86 1466
14 커블체어 364.25 564
15 LG 휘센 오브제 컬렉션 359.66 515
16 아로나민 골드 349.55 1184
17 교촌치킨 347.30 334
18 삼성 갤럭시 탭 S7 335.20 721
19 바디프랜드 324.82 417
20 LX PR 320.55 400
21 K8 315.59 724
22 DIGICO KT 315.34 940
23 삼성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312.15 491
24 맥도날드 빅맥 308.91 795
25 아로나민 씨플러스 305.89 788
26 우루사 294.67 1241
27 바이탈뷰티 슈퍼콜라겐 에센스 294.18 632
28 삼성 갤럭시 북 287.74 559
29 한국화이자 센트룸 285.58 844
30 토레타 280.66 1532

*분석타깃 : 전체가구 *분석지역 : 전국 *분석채널 : TNMS 광고조사채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