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18:38 (금)
B2B도 브랜드북으로 소통…사람들에게 읽히려면
B2B도 브랜드북으로 소통…사람들에게 읽히려면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1.03.05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학·보험업종 등에서도 시도, 분야에 대한 쉬운 이해 제공
“기업 가치와 철학 공유”…카탈로그식 소개서 탈피해야
메트라이프와 동성코퍼레이션의 브랜드북
메트라이프와 동성코퍼레이션의 브랜드북
[더피알=정수환 기자] 브랜드가 신경 써야 할 커뮤니케이션 채널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언론과 SNS는 기본이고 게임, 가상공간 등 일전 경험해보지 못한 채널들까지 고려해야 한다. 그리고 요즘 다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채널이 있다고 하는데, 그게 ‘책’이라고?

①브랜드북의 최근 흐름
②팬덤 공고히
③역사 재조명
④인지도 제고, 그리고

소비자 접점이 많지 않거나 소비자들의 편견이 있어 썩 반기지 않는 산업군에서도 브랜드북 제작이 이뤄진다.

김태경 어반북스 편집장은 “브랜드북 자체로 당장의 매출이나 수익과 연결되지 않지만, 사람들에게 ‘진정성’과 신뢰를 쌓을 수 있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 일조하는 역할을 한다고 믿는다”고 말했다.

동성코퍼레이션은 기초 석유화학을 근간으로 첨단 정밀화학, 고분자 신소재 및 바이오헬스 분야에 걸쳐 첨단 복합소재를 개발하는 전문기업이다. 소비재가 아니고 B2B(기업 대 기업 간 거래)를 전문으로 하기에 일반 소비자들은 잘 모른다. 하지만 브랜드북인 ‘Chord Book’을 통해 대중에게 다가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