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Rnow 뉴스
봄기운 물씬~ 꽃놀이 가볼까요?개화시기, 꽃놀이 명소 체크!

‘온라잇나우’는 온라인(Online)과 라잇나우(Right now)를 합친 말로, 온라인 상에서 지금 가장 ‘핫(hot)’한 뉴스를 독자 여러분들께 전해드립니다.

[더피알=조성미 기자] 일교차가 크기는 하지만 한낮에는 봄기운이 물씬 풍기는데요. 때문에 3월의 마지막 주말을 앞두고 나들이 계획 세우는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특히나 봄나들이 빼놓을 수 없는 봄꽃 소식도 궁금해지는 때입니다.

   
▲ (자료사진) 봄 벚꽃과 유채꽃이 활짝핀 사이로 야외활동을 즐기고 있는 부산시민들의 모습. ⓒ뉴시스

기상청은 올 봄 꽃들의 개화시기를 발표했는데요. 2~3월 기온이 평년보다 조금 높아 꽃피는 것도 전국적으로 평년(1981~2010년 평균)보다 1~3일 빠르고, 지난해와 비교핸 사흘 정도 늦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가장 먼저 봄을 알리는 개나리는 지난 15일 서귀포를 시작으로 남부지방은 16∼25일, 중부지방은 25일∼4월 2일,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및 산간지방은 4월 2일 이후에 개화할 것으로 보입니다. 

진달래도 지난 18일 서귀포에 피어나기 시작해 남부지방은 19∼29일, 중부지방은 28일∼4월 4일,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 및 산간지방은 4월 4일 이후 개화할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또한 봄꽃의 절정 시기는 개화 후 만개까지 일주일 정도 소요되는 점을 고려할 때, 서귀포에서는 22일 이후, 남부지방에서는 3월 23일∼4월 5일경, 중부지방에서는 4월 1∼11일경이 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서울연구원이 공개한 서울시내 벚꽃길 76선의 인포그래픽.

이와 더불어 서울연구원은 서울인포그래픽스 129호를 통해 <서울 벚꽃, 어디로 보러 갈까?>라는 제목으로 서울시 내 벚꽃길 76선을 선보였네요. 도심권·서남권·동북권·서북권·동남권 등 서울 전역을 5개 권역으로 나누고 산책길·드라이브코스·대형공원 등 벚꽃길 유형을 정리해 한 눈에 볼 수 있게 구성했습니다.

벚꽃은 서울 윤중로를 기준으로 4월 9일 개화해 16일 만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번 주말에는 벚꽃을 보기 힘들 것 같은데요.

그래도 야외로 나가 봄기운으로 활력충전해보는 게 어떨까요?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저작권자 © 더피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