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3 10:00 (화)
美 노스페이스가 ‘비판 캠페인’ 불러온 이유
美 노스페이스가 ‘비판 캠페인’ 불러온 이유
  • 문용필 기자 (eugene97@the-pr.co.kr)
  • 승인 2021.06.0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석유회사 CEO, ‘고마워요 노스페이스’ 주도하며 공개 저격
지난해 말 다른 석유사 주문 거부로 반발 사
사측, 무대응 일관…SNS서 조롱 여론 확산
‘Thank you, North Face’ 공식 사이트. 화면 캡처
‘Thank you, North Face’ 공식 사이트. 화면 캡처

[더피알=문용필 기자] 미국 덴버에 소재한 석유회사 리버티 오일필드 서비스(Liberty Oilfield Services)의 CEO 크리스 라이트는 최근 ‘Thank you, North Face(고마워요. 노스페이스)’라는 캠페인을 주도하고 나섰다. 동명의 웹사이트는 물론 유튜브 영상이 제작됐다. 폭스 비즈니스 보도에 따르면 노스페이스의 모기업인 VF코퍼레이션 사무실 근처에 옥외광고가 설치되기도 했다. 덴버에는 VF코퍼레이션의 본사가 있다. 

이 광고판에는 ‘노스페이스 푸퍼(패딩 점퍼의 한 종류)가 잘 어울리네요’라는 카피가 쓰여져 있다. 그런데 정작 말하고자 하는 핵심은 다음 문구에 있다.

‘그리고 그건 화석연료로 만들어졌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