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3:55 (금)
[브리핑G] 취준생이 납치범이 된 사연
[브리핑G] 취준생이 납치범이 된 사연
  • 정수환 기자 (meerkat@the-pr.co.kr)
  • 승인 2020.11.13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고대행사의 틱톡 계정 만들어 납치 소동 벌인 취준생들
어려운 채용 시장에서 주목받기 위해 창의력 발휘
납치 소동을 벌인 취준생들. 왜 이런 행각을 벌였을까요?
트위터
@veryseriousltd 계정에 광고회사들의 틱톡 계정을 납치했다고 밝히는 영상을 올렸다.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게시물로 이동합니다)
더피알 독자들의 글로벌(G) 지수를 높이는 데 도움 주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시작한 코너. 해외 화제가 되는 재미난 소식을 가급적 자주 브리핑하겠습니다. 

[더피알=정수환 기자] 요즘 취업하기 정말 어렵죠. 과스펙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개인의 스펙은 차고 넘치는데 취업은 못하는 아이러니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엎친 데 코로나19까지 덮친 격이 되면서 취업난은 더 심해지고 있습니다.

이는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닌 것 같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문을 닫는 회사도 많아지고, 인력을 줄여 지출을 그나마라도 줄이려 하니 전 세계 취업 준비 청년들의 한숨은 꺼질 기미가 보이질 않는데요.

이런 상황에서 크리에이티비티(Creativity)를 발휘해 자신이 취업하고 싶은 직군 회사들에 눈도장을 확실하게 찍은 사례가 있어 눈길을 끕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올해 8월에 졸업한 27살 영국 청년 알렉스 모리스(Alex Morris)와 올리버 피넬(Oliver Finel)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