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16:32 (월)
브랜드 세계관 담은 그 캐릭터, 성패 차이는?
브랜드 세계관 담은 그 캐릭터, 성패 차이는?
  • 조성미 기자 (dazzling@the-pr.co.kr)
  • 승인 2021.01.13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야깃거리 제공하는 접근, MZ 젊은층에 소구
고유 제품군 넘어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확장성 발휘

[더피알=조성미 기자] 유명 캐릭터들과 손을 잡고 마케팅을 전개하던 이들이 자체 캐릭터로 눈을 돌리고 있다. 광고와 마케팅 등을 통해 종횡무진 활약하는 ‘실물 존재’를 통해 브랜드 세계관을 담아내며 소비자들과 친밀도를 높이고 있다.

▷먼저 보면 좋은 기사: 브랜드 캐릭터가 다시 살아나고 있다

비슷한 듯 다른 이유로 많은 기업이 자체 캐릭터를 개발해 시장에 내놓고 있지만, 이 가운데 성공하는 것은 극히 일부다. 단적으로 수년 전 ‘업계 최초로 브랜드 캐릭터 개발’이라는 소식을 전했던 한 기업의 캐릭터는 이후로 전혀 소식이 없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